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

 
   탤런트 이하얀(32)이 이혼의 아픔을 딛고 새 출발을 시작했다.

94년 SBS 공채 4기 탤런트로 연기활동을 시작한 그는

96년 영화 ‘어른들은 청어를 굽는다’에 허준호(40)

함께 출연하면서 연인 사이로 발전해 이듬해 9월 결혼식을 올렸다.
 
그 후 연예가의 잉꼬부부로 불렸던 두 사람은

결혼 6년 만인 지난해 10월15일 이혼했다.

그 후 허준호는 파경의 아픔을 딛고 묵묵히 연기활동을 계속했지만

 이하얀의 소식은 알 길이 없었다. 그런데 이혼 1년 만인

최근 그가 강남구 청담동에 음식점을 창업하며 모습을 드러냈다.


그가 문을 연 것은 생고기 전문점 대나무숲. 그는 전부터 같은 이름으로 영업을 하던 음식점을 지난 9월1일부터 인수해 운영하고 있다고 한다.

그는 이혼 후 몸무게가 7~8kg 빠지고, 갑상선 이상까지 생겨 고생을 하고 있다는데 표정만은 무척 밝아보였다. 아침 8시에 딸 민이(7)를 유치원에 보낸 후 출근해 늦은 밤까지 일한다는 그는 “집에 들어가면 쓰러져 자기 바쁘다”며 근황을 들려주었다.

최근 13kg 다이어트에 성공해 화제를 모은 탤런트 이하얀이 허준호와의 이혼 후 6년간의 굴곡 많던 시간을 털어놨다.

이하얀은 지난 9월 21일 SBS '배기완 쵱영아 조형기의 좋은아침' 녹화에 출연해 이혼 후 6년동안의 비참하고 굴곡 많던 시간에 대해 고백했다.

[관련 사진, 관련 기사 : 앤티즌] <= 기사 더보기

이하얀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Tag // , , , , , 대한민국

[ 단기 / 한달 ] 제주시내 힐링 전망, 터미널 공항과 가까운 숙소
[ 단기 / 한달 ] 제주시내 힐링 전망, 터미널 공항과 가까운 숙소
[ 단기 / 한달 ] 제주시내 힐링 전망, 터미널 공항과 가까운 숙소



티스토리 툴바